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114)
KOI 2021 고등부 후기 결론부터 말하자면 망했다. 뭐라고 핑계 댈 수도 없을 정도로 너무 망해서, 딱히 기분이 나쁘지는 않다. 그냥 내가 한심하고 바보 같다, 이 정도. 적어도 동상은 받을 수 있을 줄 알았다. '골플 쓱싹하면 되는데 뭐가 문제지?' 이런 마인드였다. 시험 전날에도 다이아가 수월하게 풀려서 컨디션에는 문제가 없는 줄 알았다. 그런데 아니었다. 뭐 때문인지 문제를 풀어나갈 길이 보이지 않았고, '침착하자'고 스스로를 격려해도 머릿속에는 침착해야 한다는 생각밖에 들지 않았다. 플레는 커녕 골드도 접근조차 하지 못한거나 다름 없다. 이렇게 이번 코이의 '진'목적이었던 계절학교행 티켓은 허무하게 날아갔다. 교육생 선발 1차에서 떨어졌을 때부터 '괜찮아~ 코이 잘 보면 되니까~'라는 생각으로 코이만을 기다려왔지만, 그 ..
음! KOI가 당장 내일인데 올림픽을 신나게 보고 있다. 안 그래도 집에만 있으니까 몸이 근질거리는데, 선수들을 보고 있자니 부럽다는 생각밖에 안 든다. 방금 한국의 첫 금메달이 양궁 혼성에서 나왔다. 남자 선수는 에너지가 넘쳤고, 여자 선수는 침착했다. 남자분은 동갑이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잘했고, 여자분은 금메달이 확정된 순간에도 씩 웃고 말아서 놀라웠다. 나였다면 진짜 기뻐서 기절했을 것 같다. ㄹㅇㅋㅋ 그래서 KOI 준비는 어느 정도 했는가? ㅡ> 아니다. 알고리즘 구현을 거의 외우지 않았고, 폼도 딱히 올라온 것 같지가 않다. 다이아 관찰 연습한답시고 클래스 9 문제들을 구경했는데, 이렇게 어려운 문제들을 풀어낼 자신이 생기지 않는다. 그래도 최근의 코포 경험을 토대로 나만의 가이드라인(?)..
Harbour.Space bla bla (Div. 1 + Div. 2) Dashboard - Harbour.Space Scholarship Contest 2021-2022 (open for everyone, rated, Div. 1 + Div. 2) - Codeforces codeforces.com 참가하는 라운드를 모두 포스팅하자고 다짐했는데 어째 잘한 라운드만 올리는 것 같다. B, D번 시스텟이 터지지만 않는다면 아마 순위도 더 오르고 맥레도 갱신할 수 있을 것 같다. 계속 퍼포먼스가 2000 아래에 찍혀서 조금 아쉽긴 한데, 꾸준히 나오는 실수만 줄이면 곧 넘을 수 있을거라 생각한다. 이렇게 말하는 순간에도 순위가 계속 오르고 있어서, 운이 좋으면 2000을 넘을 수 있을지도 모르겠다. 추가 : 아침에 일어나보니 순위가 200등이나 상승했다. ㄷㄷ Prob. A $a..
[BOJ 20188] 등산 마니아 20188번: 등산 마니아 동네 뒷 산에는 등산로가 있다. 등산로는 N개의 작은 오두막들이 N −1개의 오솔길로 이어진 형태이다. 한 오솔길은 두 개의 오두막을 양 방향으로 연결한다. 한 오솔길의 길이는 1이다. 어떤 오 www.acmicpc.net 무난한 트리 DP라고 생각했는데 풀고 나니 DP를 쓰지 않았더라. 나처럼 푼 사람이 거의 없는 듯해서 풀이를 한번 소개해보려 한다. (어쩐지 어렵더라) 더보기 풀이의 전체적인 틀은 트리 dp할 때와 비슷하다. dfs를 돌면서 서브 트리에 대해 문제를 해결한 다음, 이를 합쳐서 전체 트리에 대한 문제를 해결한다. 하지만 이때 서브 트리에서 전해주는 값이 조금 다를 뿐이다. 다음과 같은 상황을 가정해보자. 깊이가 $d$인 노드 $p$를 루트 노드로 하는 서브 트..
Educational Codeforces Round 111 (Div. 2) Dashboard - Educational Codeforces Round 111 (Rated for Div. 2) - Codeforces codeforces.com 2시간 동안 고작 3문제 푼 게 끝인데 지금까지 받아보지 못했던 퍼포를 받았다. 에듀 치고는 어려운 셋이었나 보다. 상승 폭을 보니 맥스 레이팅을 찍을 것 같아서 조금은 기쁘다. 퍼플은 언제쯤 갈 수 있을까... Prob. A $ ans^{2}\geq n $ 인 $ ans $를 구하면 된다. 왠지는 모른다. ㅋㅋ 인터넷 문제로 제출이 1분 정도 늦어져서 슬펐다. Prob. B 처음에는 case work인 줄 알고 a, b의 범위를 나눠서 생각하고 있었다. 하지만 쓸데없는 짓이었고, a가 항상 n번 더해진다는 것을 알면 b의 범위만 고려해주면 ..